[report] 讀書感想文 - 카네기의 인간관계론 > 실용레포트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실용레포트

[report] 讀書感想文 - 카네기의 인간관계론

페이지 정보

dreampharma REPORT

본문




Download : [감상문] 독후감 - 카네기의 인간관계론.doc


[해당 레포트자료의 저작권은 각 레포트업로더에게 있습니다.]

Download : [감상문] 독후감 - 카네기의 인간관계론.doc( 93 )






순서

[report] 讀書感想文 - 카네기의 인간관계론

[report] 讀書感想文 - 카네기의 인간관계론



감상문,독후감,카네기,인간관계론,감상서평,레포트

[감상문] 독후감 - 카네기의 인간관계론_doc_01_.gif [감상문] 독후감 - 카네기의 인간관계론_doc_02_.gif [감상문] 독후감 - 카네기의 인간관계론_doc_03_.gif [감상문] 독후감 - 카네기의 인간관계론_doc_04_.gif [감상문] 독후감 - 카네기의 인간관계론_doc_05_.gif [감상문] 독후감 - 카네기의 인간관계론_doc_06_.gif


[감상문] 독후감 - 카네기의 인간관계론 , [감상문] 독후감 - 카네기의 인간관계론감상서평레포트 , 감상문 독후감 카네기 인간관계론




설명

카네기의 인간관계론…

처음 목차를 읽었을 때에는 마음에 들지 않았다. 사람을 다루는 기본기술이라느니, 호감을 사는 6가지 방법이라느니..
무슨 약장수 같은 소리들만 늘어놓은 책이 아닐까 의심도 되었다. 하지만 책을 한장한장 읽어가면서 이 책에 말하는 `기술`이라는 것이 그저 잡학사전이나 기계적인 어떤 것이 아니라
인간의 본성이 어떠한지 보여주며 그 본성에 호소하여 사람들에게 상처주지 않고 대화하고 의욕을 일으키는 방법을 그렇게 표현한 것 뿐이었다.

총 4개의 큰 단원으로 나눠져 있는 이 책은 여러가지 방법론들을 제시하지만 내가 보기에는 2단원의 여섯번째 원리가 책 전체의 주제를 대변하고 있따 나머지 원리들은 2-6원리의 실행plan들로 보아도 무방할 것 같다. 2-6원리는 무엇인가? 상대방을 중요하게, 가치있게 여기라는 것이다. 건강한 인간관계의 기초에는 상대방을 진실로 존중히 여기는 마음이 있어야 한다는 것이다.

상대방을 존중히 여긴다면, 함부로 비난하거나 공개적으로 망신을 주지도 않을 것이다. 또한 만났을 때 진정으로 기뻐하며 반길 것이고, 미소를 지을 것이고, 이야기는 진지하게 들어줄 것이고(경청), 이름을 기억하고 불러주는 등 당신을 중요하게 여기고 있다는 사실이 다양하게 표출될 수 있을 것이다.

우리는 우리에게 관심을 갖는 사람에게 관심을 갖는다.

그렇다. 우리는 자신을 소중하게 여겨준다고 생각되는 사람들에게 관심이 갈 수 밖에 없다.
그래서 맨 첫장부터가 비난/비평하지 말라는 것으로부터 스타트한다. 비난이나 비평은 아무리 옳은 말이라도 거부反應과 방어의식을 낳기 마련이다.

우리는 믿음을 형성하는데 있어서는 놀라울 만큼 경솔하지만, 만일 누군가 우리의 믿음을 뺏앗아 가려고 할 때에는 그 믿음에 대하여 쓸데없이 집착하게 된다된다. 우리에게 소중한 것은 그 생각 자체가 아니라 다른 사람들로부터 도전받는 우리의 자존심이다.

전체적으로 명언이지 않는가. 우리는 누군가의 비난/비평 대상을 자기자신에게로 향한 공격으로 보는 경…(생략(省略)) 향이 있따 설사 나는 옳고 상대방이 그른 것이 확실하다 하더라도 그것을 공개적으로 논파하려는 것은 지혜롭지 못하다.

자네는 왜 그 사람 말이 틀렸다는 것을 증명하려 들지? 그렇게 하면 그가 자네를 좋아하겠나? 그런데 왜 그 사람 체면을 세워주지 않나?
상대방이 틀렸다 하더라도 그것을 바로 지적하는 것은 체면을 상하게 하여 적을 만들 뿐이다.

그렇다면 다른 사람의 생각이 잘못된 것은 어떻게 알려주는 것이 좋을까? 그 제안도 훌륭하다.
나는 누군가 잘못된 주장을 하더라도 퉁명스럽게 그의 잘못을 지적하지 않습니다. 그리고 그의 제안이 엉터리라는 것을 그 자리에서 당장 밝히는 일도 삼갑니다. 그 대신 나는 그의 생각이 어떤 경우에는 옳을지도 모르나 현재 내 생각은 조금 다르다고 대답했습니다.
벤자민 프랭클린의 지혜로운 대처방법이란다. 과연 이런 방식이라면 상대의 분노를 일으키지도, 자존심을 건드리지도 않을 것 같다.


대개 사람들을 다루는 경우 상대를 논리의 동물이라고 생각하면 안 된다된다. 상대는 감定義(정이) 동물이고 심지어 편견에 가득차 있으며 자존심과 허영심에 의해 행동한다는 것을 명심하지 않으면 안된다된다.
사람은 결코 논리적이지 않다. 기억하자! 인간은 감정적이다. 특별히 자신의 자존심을 건드리는 영역에 있어서는 지극히 감정적이다.


그외 몇가지 실천사항도 유익했다. 예를 들면 사람들 이름을 기억하는데 힘쓰자는 것.
대부분의 사람들은 정신을 집중하여 잊지 않도록 이름을 반복하여 외우는데 필요한 시간과 노력을 바치지 않기 때문에 사람들의 이름을 잘 기억하지 못한다. 그리고 항상 자신들은 너무 바쁜 몸이라는 변명만 늘어놓는다.
누구나 자신의 이름을 소중히 여긴다면, 그에 대한 노력이 필요하다. 나 역시도 사람이름을 잘 기억못하는 것을 천성으로 생각했었는데 가만보니 노력부족이다. 아니.. 그 한사람 한사람을 정말 존중히 여기지 않았다는 증거이다.

또 하나, 진지한 경청도 상대방을 존중한다는 표현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다. 뭐 답을 되

레포트/감상서평;

실용레포트 목록

게시물 검색


해당 레포트자료의 저작권은 각 레포트업로더에게 있습니다.
dreampharma 은 통신판매중개자이며 통신판매의 당사자가 아닙니다.
따라서 상품·거래정보 및 거래에 대하여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Copyright © www.dreampharma.co.kr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